보도자료

세계적인 축제도시와 어깨를 나란히 하다
작성자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등록일2023-11-03 조회수51

통영시 세계축제도시 인정 행보 기대감…아시아 축제도시 경쟁력 확보
대한민국 문화관광 축제도시 브랜드 이미지 제고·글로벌 축제도시 거듭


통영시가 제66회 세계축제협회 연차총회에서 ‘2023년 세계축제도시’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향후 통영시는 대한민국 대표 문화관광 축제도시 및 글로벌 축제도시로 거듭난다는 거창한 포부도 동시에 밝혔다.

한산신문은 12만 통영시민을 대신해 ‘세계축제도시’로 힘차게 나아갈 통영시의 문화예술 정책에 대해 묻고,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통영시의 ‘문화산업’ 경쟁력 인정
사계절 다양한 ‘축제 도시’ 高평가

통영시는 지난 몇 년 간 문화산업 부문에서 입지를 다지며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을 경주해 왔다. 특히 민선 8기 천영기 시장 취임 후 ‘축제 도시’를 지향, 사계절 축제가 열리는 축제도시를 향해 행정력을 집중해 왔다.

봄 축제로는 통영국제음악제(4월), 봉수골꽃나들이축제(4월), 박경리문학축전(5월)을 개최, 여름축제 통영문화재야행(5월), 한산도 바다체험 축제(6월), 광도빛길수국 축제(6월), 통영연극예술제(7월), 통영한산대첩축제(8월), 가을축제 통영예술제(10월), 통영미술제(10월), 통영국제트라이애슬론월드컵대회(10월), 사량도 옥녀봉 축제(10월), 욕지섬문화축제(10월), 겨울축제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11월), 이순신장군배국제요트대회(11월), 한려수도 굴축제(11월), 통영전통 연날리기 및 민속놀이 경연대회(2월)가 시민들을 만나고 있다.

특히 통영시를 대표하는 통영한산대첩축제는 여름철 휴가시즌 개최, 관광객들을 통영으로 유인하는 촉매제 역할을 하고 있다. 최근 무더위로 인해 야간형 축제로 전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축제로 운영되고 있다. 아울러 통영만의 특별한 축제인 통영국제음악제도 세계축제도시 선정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 만큼, 매우 중요한 지역축제 중 하나로 평가받았다. 통영국제음악제는 작곡가 윤이상을 기리기 위해 그의 고향인 통영시에서 2002년부터 개최, 세계 유명 음악가들을 초청해 국제 문화교류에 이바지하는 세계적 규모 축제로 발전했다. 더불어 통영 책 축제, 통영미술제, 통영문화재야행을 개최하면서 문화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노력들이 세계축제도시로서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축제 및 이벤트 지원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고향사랑기부제, 불합리한 행정규제 발굴 홍보 등 통영시가 추진하는 주민 대상 사업의 공공화를 위해 축제기간 중 홍보부스를 설치·운영했던 사례들이 대표적이다. 아울러 통영의 역사와 전통의 상징적 장소인 통영 삼도수군통제영을 가상세계로 구현, 디지털축제콘텐츠 개발을 통해 시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누구나 참여·활용할 기회를 제공해 축제 활용도를 높인 점도 고득점을 받았다.

통영한산
대첩축제
통영
문화재야행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재단SNS